'巨人 산체스 호투' 도미니카共, 멕시코 1-0 제압 '1승1패'
2021.07.30 19:18:12

 

ⓒGettyimages(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)


 

[OSEN=이선호 기자] 도미니카 공화국이 올림픽 첫 승을 따냈다. 

도미니카공화국 야구대표팀은 30일 일본 가나가와현 요코하마스타디움에서 열린 2020 도쿄올림픽 멕시코와의 A조 리그 경기에서 선발 앙헬 산체스의 호투를 앞세워 1-0으로 제압했다. 

도미니카는 지난 28일 일본과의 개막전에서 3-1로 앞서다 9회말 역전패를 당했다. 조별리그를 1승1패로 마쳤다. 

도미니카는 5회말 2사3루에서 카브레라의 왼쪽 담장을 맞히는 적시타로 결승점을 뽑았다. 뉴욕 양키스에서 뛰었던 카브레라는 메이저리그 통산 1962안타를 보유하고 있다. 

산체스는 멕시코 타선을 5회까지 단 2안타 무실점으로 잠재우고 승리를 따냈다. 구원투수진도 실점없이 버티며 1-0 승리를 지켰다. 

멕시코는 31일 강호 일본과 대결을 갖는다. 이날 경기를 통해 조별리그 순위가 결정된다. 순위를 안고 8월1일부터 패자부활전이 포함된 녹아웃 스테이지에 돌입한다. /sunny@osen.co.kr